안동시,“안동산약(마)”지역대표 소득작물로 육성
안동시,“안동산약(마)”지역대표 소득작물로 육성
  • 허제용
  • 승인 2022.01.21 11: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올해 9억여 원 들여 생산장비 지원, 이동식 산약저장고 보급

 

안동시가 산약을 지역대표 소득작물로 육성하기 위하여 적극적인 지원책을 마련했다.

금년 9억여 원을 들여 심경로타리, 수확기 등 생산장비를 지원하고, 수확기 홍수출하로 인한 가격 불안정 해소를 위해 이동식 산약저장고 등을 보급해 안동산약산업 발전과 부자농촌 실현에 나선다.

전국 산약 생산량의 70%를 차지하고 있는 안동산약은 2005년도 산약특구 지정 이후 2009년도 특허청 지리적표시단체표장등록, 소비자가 뽑은 「2021 한국소비자만족지수 1위」(9년연속), 「2021 소비자가 뽑은 가장 신뢰하는 브랜드 대상」(3년연속) 선정 등으로 명성이 날로 높아져 가고 있다.

현재 산약은 북후면을 비롯한 와룡·서후·풍천·녹전면 등에서 700여 농가가 500ha 정도 재배하며 명실상부 전국 1위의 재배면적을 자랑하고 있고, 북안동농협 산약가공장과 가공업체에서 생산약 판매를 비롯한 마음료·분말·가공제품 생산을 확대하여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고 있다.

안동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안동산약의 명성을 널리 알리고 철저한 품질관리와 지속적인 지원을 통해 안동산약을 고소득 특화작물로 육성, 발전시켜 나가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