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시, 인증 우수 수산물 홍보판매센터 ‘해선생(海鮮生)’ 개점
포항시, 인증 우수 수산물 홍보판매센터 ‘해선생(海鮮生)’ 개점
  • 차동욱 기자
  • 승인 2019.01.10 17: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산물 제품들 한 곳서 보고 구매 가능… 안전 먹거리 확보·대외 경쟁력 향상으로 판로 확대

 

포항시에서 인증하는 수산물 제품들을 한 곳에서 보고, 구매할 수 있는 포항시 우수수산물 홍보판매센터 ‘해선생’이 장성동에 자리 잡고 9일 개점했다.
이날 개점식에는 이강덕 포항시장, 강필순 포항시의회 경제산업위원장을 비롯한 경제산업위 시의원, 김재동 포항상공회의소회장 등 각계각층의 주요 내빈들이 참석해 개점을 축하했다.
포항시는 지난해 지역 내에서 어획 및 가공되는 수산물의 안전 먹거리 확보 및 대외 경쟁력 향상을 위해 자체 기준을 마련해 지자체 최초로 ‘수산물 품질 인증제’를 시행했다.
현행 해양수산부의 수산물 품질 인증제도의 기준은 원산지에 따른 적용 기준이 국내산으로만 한정돼 있다.
원양어업을 통한 수산물에 대한 인증이 사실상 불가능하기 때문이다.
‘해선생’은 이러한 인증 업체의 제품들을 홍보·판매하는 곳으로, 과메기, 가자미, 갈치, 성게알, 문어, 오징어, 코다리, 바다장어, 생아귀, 젓갈류, 밥식해류, 생선구이세트 등 고품질의 우수한 수산물을 판매한다.
수산물은 농·축산물에 비해 상대적으로 유통기한이 짧고 선도유지가 어려울 뿐만 아니라 최근 방사능 오염 등으로 인해 소비자의 불신이 커져가는 상황에서 포항시가 까다롭게 관리하고 인증하는 수산물을 한자리에서 만날 수 있다는 것은 반가운 일이 아닐 수 없다.
또한, 소비 트렌드 변화에 맞춰 수산물 HMR(가정간편식) 상품, 혼밥·혼술 상품, 비조리 식품 등 다양한 상품 개발 판매함으로써 차별화된 기업형 지역 수산물 품질관리 브랜드로 전국에 포항 수산물의 우수성을 알리고 지역 수산물 판로 확대해 나갈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포항시가 책임지고 자체 기준을 마련하여 보증하는 브랜드인 ‘해선생’이 소비자에게 보다 바른 먹거리를 제공할 수 있는 여건 조성과 더불어 생산자의 보호 및 육성을 동반한 모범사례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현재 포항시의 수산물 품질 관리 인증을 받은 업체는 7곳으로, 시는 앞으로도 생산시설 위생 상태 확인으로 HACCP(식품 안전관리 인증 기준)의 필수 인증과 함께 중금속, 유해균과 기타 위해 요소 검사, 생산자 실명제 실시 및 진공상태 포장 등 엄격한 기준에 적용해 인증할 계획이다.       차동욱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