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주시, ‘희망주는 부자농업’ 실현
영주시, ‘희망주는 부자농업’ 실현
  • 김태진
  • 승인 2021.04.06 18: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1 농업인대학’ 과정 추진
사과밀식 60명·복숭아 25명

영주시는 6일부터 희망 주는 부자농업 실현을 위한 ‘2021년 농업인대학’ 과정을 본격 추진한다.
올해 추진되는 ‘농업인대학’은 사과밀식, 복숭아 2개 과정으로 사과밀식과정은 6일부터, 복숭아과정은 7일부터 시작한다. 영주시 농업인대학은 재배경력 3년 이상, 재배면적 0.5ha의 숙련된 농업인을 대상으로 진행되는 품목별 심화과정으로 올해 사과밀식과정은 60명, 복숭아과정은 25명의 교육생이 참가해 총 85명이 참가한다.
교육과정은 과정별 100시간으로 △사과밀식과원의 이해 △다축재배 기반조성 △복숭아 수형관리 등 최신 농업기술로 구성된 심도 있는 구성으로 진행된다.
권영금 농촌지도과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정상적인 교육 진행에 어려움을 겪고 있지만 교육준비와 방역에 최선을 다해 차질 없이 교육을 진행해 농업인들이 안전하게 교육을 받을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김태진 기자 ktj1857@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