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시 자율방재단
안동시 자율방재단
  • 권정민 기자
  • 승인 2018.10.11 16: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동시자율방재단
안동시자율방재단

 

(단장 이중규) 50여 명은 10일 태풍으로 피해를 입은 영덕을 찾아 피해 복구에 힘을 보탰다.
  영덕은 지난 제25호 태풍 ‘콩레이’로 400mm의 물 폭탄이 쏟아져 큰 피해를 입었다.
  이날 태풍 피해지역에서 배수 작업과 집안 가재도구 정리, 유입 토사와 부유물 제거작업 등을 지원했다.
  지난 8일에도 단원 40여 명이 태풍으로 침수된 낙동강 강변 둔치의 각종 부유물과 쓰레기를 치우는 등 환경정비에 나서기도 했다.
  안동시 자율방재단은 총 442명으로, 읍면동별 24개단으로 구성돼 있다. 이들은 수시로 위험목 제거와 제초작업, 환경정화활동, 제설작업 등 각종 방재활동을 실시하는 등 재난예방에 적극적으로 참여하는 봉사단체로 거듭나고 있다.
  안동시 관계자는 “시민의 안전이 최우선이라는 생각으로 철저한 사전 예방과 봉사정신으로 시민의 생명과 재산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내 일처럼 앞장설 것”을 부탁하며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