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 방류사업 투명성·신뢰도 제고
국가 방류사업 투명성·신뢰도 제고
  • 권태환 기자
  • 승인 2020.05.21 16: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FIRA, ‘경북도 수산종자
방류효과 조사사업’ 추진

한국수산자원공단(FIRA, 이사장 신현석)은 수산종자 방류사업의 효과 분석을 위해 지난 4월부터 경북도로부터 약 2억원의 예산을 대행받아 ‘2020년도 경북도 수산종자 방류효과 조사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수산자원관리법 제41조 2항 및 2020년 수산종자관리사업지침 제21조에 의거해 추진하는 이 사업은 2019년부터 2022년까지 4년간 수행되는 사업으로 어업인 및 지방자치단체의 의견을 수렴해 총 5종(해면 4종:전복, 해삼, 홍해삼, 문치가자미/내수면 1종:메기)에 대한 방류효과조사 기본계획을 수립하고 추진할 예정이다. 특히 올해는 2차년도 사업으로 조사품종의 재포획조사, 유전자 마커 고도화, 유전자 친자확인법에 의한 혼획률 조사 등을 수행할 예정이다.
FIRA 동해생명자원센터 윤성종 센터장은 “이번 조사를 바탕으로 마지막 연차(22년)에 최종적으로 방류종자에 대한 경제성 분석(비용-편익분석·Benefit-Cost)이 실시될 것이며, 효과조사 실시는 향후 대규모로 추진되는 국가 방류사업의 투명성 및 신뢰도 제고, 어업인 소득 증대에 기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권태환 기자 kth505452@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