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생∙경제∙관광 등 ‘불안감’ 우려 道, 코로나 확산 차단 총력 대응
민생∙경제∙관광 등 ‘불안감’ 우려 道, 코로나 확산 차단 총력 대응
  • 경대일보
  • 승인 2020.02.12 16: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는 호흡기 감염을 일으키는 전염성이 강한 전염병이다.
바이러스는 신종 코로나 발병 및 확산 과정에서 원인균으로 알려졌다.
많은 초기 증례가 수산물 도매 시장과 연관됨에 따라 바이러스가 동물에게서 유래된 것으로 생각되지만 이 사실은 확인되지 않았다.
세계보건기구(WHO)의 테드로스 아드하놈 게브레예수스 사무총장은 11일(현지 시간)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에 대한 이름을 ‘COVID-19’로 정했다.
‘COVID-19’는 코로나 바이러스 질병(‘CO’rona ‘VI’rus ‘D’isease)의 약자와 발생년도인 19를 합친 명칭이다.
명칭이 정해진다는 것은 매우 중요한 것이다. 명칭은 질병의 치료의 바탕이기 때문이다.
지난 12일에는 발병지인 중국에선 하루 사망자와 누적 사망자가 각각 100명과 1,000명을 처음으로 넘었다.
누적 확진자 또한 4만 2,000명을 돌파했다. 춘제(春節·중국의 설) 연휴 이후 직장 복귀를 맞아 중국 정부의 봉쇄식 관리가 더욱 강화된다.
신종 코로나의 발원지인 중부 후베이(湖北)성 우한(武漢)시는 주택단지 폐쇄식 관리와 주민 전수조사 등 특단의 조치를 취한다.
이에 따라 경북도도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질병(이후 코로나)에 대한 종합적인 대책에 나섰다.
지난 11일 강성조 경북도 행정부지사는 도청에서 코로나 장기화 관련 ‘경북도 종합대책 추진상황’에 대한 브리핑을 가졌다.
이번 브리핑은 지난해 연말 중국에서 발생한 코로나 사태 장기화로 민생, 경제, 관광 등 지역 전반에 불안감이 확산됨에 따라 경북도에서 추진해 온 대응 상황과 향후 분야별 추진대책에 대해 설명이 필요하다는 인식에서 마련됐다.
우리나라에서는 총 28명의 환자가 발생했다. 경북도 내 관리 인원은 총 58명이다.
자가 격리자는 38명이고, 능동감시자 20명이다.
정부 차원에서 중앙방역대책본부를 설치해 강력하게 대응한다.
경북도에서는 도지사를 본부장으로 하는 재난안전대책본부를 설치해 선제적이고 강력한 방역시스템을 가동한다.
환자 발생 시 가장 중요한 음압병실 7실(경주 동국대병원, 포항의료원), 격리시설 의료기관 12개소, 37병상을 확보했다.
의사환자를 위한 선별진료소(46개소)도 각 지역마다 지정했다.
열감기 화상카메라 총 136대와 이동형 X-ray 등을 비치해 사전 차단시스템을 강화했다.
강성조 경북도 부지사는 우리나라의 경우 대중국 경제 의존도가 높아 사스, 메르스때보다 수∙출입에 큰 타격이 예상된다.
경북 지역도 중국과의 수출입 비중이 높아 지원이 시급한 실정이다. 경북도에서는 23개 시․군과 연계해 ‘경제 핫라인’을 개설했다.
‘행복경제정책회의’를 출범하는 등 선제적인 비상경제체제를 가동한다.
김성조 경제부지사를 단장으로 5개 반(경제대응총괄반, 기업대책반, 소상공대책반, 통상대책반, 교통방역대책반) 10개 팀의 경제T/F단을 구성했다.
경북도에서는 중소기업 긴급 경영안정자금을 300억 원에서 1,200억 원으로 확대했다.
중앙에 긴급 경영안정자금을 추가로 3,000억 원을 요청했다.
매출액이 감소된 지역 전통시장에 대해서도 지역사랑 상품권 할인율 상향(평시 5% 정도→특별 10%) 및 조기 발행과 특별 정책자금을 신규(25억 원)로 지원했다.
코로나로 어려움을 겪는 도민과 기업체에는 지방세 신고․납부 기한연장, 징수유예, 세무조사 등을 유예한다.
단체 관광객은 줄고 있으나 개별 관광객은 방문이 이어지고 있다.
강성조 경북도 행정부지사는 경북도민, 지역 기업들과 합심해 이번 코로나 사태를 조기에 극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나가겠다고 의지를 피력했다.
여기서 문제는 ‘카더라식’의 ‘정보감염’이다. ‘카더라식’의 정보 전달은 사람들을 혼란에 빠트린다.
경북도는 난무하는 정보감염을 사전에 차단해야 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